지금 사용하고 계신 브라우저는 오래되었습니다.
알려진 보안 취약점이 존재하며, 새로운 웹사이트가 깨져 보일 수도 있습니다.
최신 브라우저로 업데이트 하세요!
오늘 하루 이 창을 열지 않음

게시판 내용
새해 첫예배의 감격!!
작성자 뵈뵈권사 등록일 2023-01-02 23:54:50 조회수 74









   

 +이 날에 낮 사분의 일은 그  제자리에 서서

   그들의 하나님 여호와의 율법책을 낭독하고

   낮 사분의 일은 죄를 자복하며

   그들의 하나님 여호와께 경배하는데

                    (느9:3)

 

 

2023년 새해를 여는 첫날이 올해는 주일이였고 해마다 말씀을 받는 날이 영신예배시간이었지만  올해는 특별한 새해맞이

예배를 드렸습니다. 목사님께서 느헤미야서를 묵상하시는중에 자꾸 이 본문 말씀을 성령님께서 상고하게 하셔서 실행하시게 

되셨는데 설교제목이 "한 날의 4분의 1의 열쇠로"  처음에는 잘 이해가 되지 않았지만 그 의미를 성경에서 찾으며 설명을 들으니

이해가 갔네요~ 3대가 한자리에 앉아서 신년첫주일예배를 드리게 됨도 특별했고  사돈지간이신 권사님네 가정의 특송도 참 

은혜스러웠습니다! 양가 식구들이 다 동원되니 가족찬양대가 되어졌고요 손자손녀들이 어찌나 찬양을 잘하는지^^

하나님께서 영광받으신줄 믿으며 저희들도 은혜 많이 받았습니다~ 이렇게 3대가 모여 신앙생활을 하는 우리 헤아교회가

참 자랑스럽습니다!! 찬양대원들도 가족끼리 앉아있다가 찬양할때 나와서 찬양하는것도 처음시도한 일이였지만 좋았습니다!

 

낮 1/4시간인 10시부터 13시까지 한번에 온 이촌들이 모여서 드려지는 예배라서 느림에서도 드리신 분들도 많으셨을것입니다

그동안 뜨악하셨던 식구들도 보이고 아이들까지 같이 드려지는 예배여서 코로나이후 3년만에 이렇게 많은 교회식구들이 모여서

예배드리니 너무도 감사하고 행복한 예배시간이었습니다~

예배형식은 목사님께서 말씀 전하신것 이외에도 성경말씀을 다 같이 일어서서 시편1 시편23 시편 121 낭독할때 

느헤미야서에 기록된 예배 모습이 생각났습니다

말씀이 더욱 각인되고 성령님께서 은혜로 역사하시는 시간이었습니다!   이후에 말씀 받기시간에 가족별로 나와서 말씀을 받으며

목사님께서 축복의 말씀도 더하여 주시고 아이들에게  눈높이를 맞추셔서  낮은자세로 섬겨주시는  모습도 감동이었습니다~

 

각자에게 주시는 말씀을 받는 시간이  다들 기대하며 기다리는 시간인것 같았습니다^^ 

낮 1/4시간 3시간은 이렇게 말씀으로 채워주셨고 3대가 같이 모여 말씀을 듣고 낭독하고 받는 시간으로 ....

 

 집에 가서 좀 쉬었다 밤1/4시간을  하나님께 새해를 여는 열쇠로 열게 하신 하나님!!

저녁 7시부터 10시까지 밤시간엔  로마서를 주로 해서 성경퀴즈 시간과 말씀 암송시간이 있었고 치열한? 열전이 전개되었고..

마지막 1등을 가르기 문제에서 3번을 맞춰서 먼저 이겨야하는데  마지막문제를  모싯대 유모 김명숙권사님이 양보를 해주셔서

저희 반올림A이촌이 1등을 하게 되는 예측불허의 賞을 ^^

제시해 주신 성경암송구절  외우는것에는  김상진장로님가정에서 다 나오셔서 암송을 하시는데 넘 잘하셔서  위축이 되어 출전하시는

이촌들이 그리 많지 않아서   과감히 나서기는 했는데 마지막 구절에서 갑자기 생각이 나지 않아서 당황했는데 위기를 겨우 탈출하고ㅋ

상금을 받긴했네요^^  주님의 은혜입니다!!

찬양으로 하나님을 송축해 드리고~

 

부르짖는 기도로 하나님앞에 통회하며 자복하며  기도하는 시간엔 성령님께서 강하게 역사하셔서 은혜 가득한 시간이

되었습니다! 그렇게 밤 1/4시간을 하나님께 드림으로  하루의 1/4을 하나님앞에 나와 말씀과 기도와 찬양으로

올 한해는 열게 하셨으니 이제 제2의 부흥이 눈에 보이네요^^

 

말씀에 순복하셔서 어려운 결단으로 저희들 심령에 부흥의 불을 일으켜 주신 목사님께 감사드립니다~

6시간동안 혼자서 인도하시느랴 얼마나 힘드셨을텐데도 찬양인도하실때 목사님의 모습은 정말 청년이셨습니다^^

성령의 불이 강하게 임함을 느끼는 시간들이였습니다!!

 

이제  2023년은 말씀의 생동감으로 울림이 있는 교회와 우리 이촌들이 다 될줄 믿으며....

하나님께 감사와 영광을 올려드립니다!!

주님이 하셨습니다~!!

 

할렐루야!!!

 

 

facebook tweeter line
  • 김동필(2023-01-03 19:14:44)

    마태복음 11장28절
    수고하고 무거운 짐 진 자들아 다 내게로오라 내가 너희를 쉬게하리라.
    ㅡ아멘ㅡ

    하나님 모든걸 의지 합니다
    댓글 신고

1234